[login join]
지금의 상황
 space  11-30 | VIEW : 653
따뜻한 물에 발을 담그고 있는데 물은 식어간다.
빼기는 싫은데, 물은 식어가고, 발을 빼면 발이 시렵고.

아직 남은 온기에 발을 빼기는 싫다.
하지만 외부의 냉기로 인해 점점 식어가는 물 안에 언제까지고 발을 집어넣고 있을 수만도 없는 일.
결심 끝에 발을 빼보지만 젖은 발이 시려워 다시 물 안에 집어 넣는다.

이도저도 못하는 상황.
space
이 상황은 1년이 지나도 그대로구나. 12-06  
 PREV :   요즘은 space 
 NEXT :   김밥과 캘리포니아 롤의 문제점 [2] space 
 LIST   
Copyright 1999-2022 Zeroboard / skin by GGAMBO